DragonDragon

싱가포르 차이나타운에서 해야 할 5가지

 

싱가포르의 차이나타운은 세계의 벼룩시장이 모여 있는 곳이고, 일년 내내 붉은 등과 스트링 조명으로 장식한 좁은 길이 가득한 곳입니다. 숍하우스, 즉 상점이 늘어선 이 곳에는 수많은 메뉴가 있습니다. 세계에서 가장 큰 차이나타운은 아니지만 하루를 보낼 수 있는 흥미로운 관광지 중 하나입니다. 싱가포르 차이나타운을 더 재밌게 즐길 수 있는 차이나타운에서 꼭 해야할 베스트 5를  소개합니다.  
Chinatown Streets

1. 싱가포르 기념품 가격 흥정하기

차이나 타운에는 싱가포르의 상징인 멀라이언, 싱가포르 플라이어, 오키드(싱가포르 국화,) 마리나베이샌즈, 창이 공항 타워 모형 등을 판매하는 수많은 상점이 있습니다. 한국에 있는 지인들을 위한 기념품을 준비하신다면 다양한 종류의 기념품을 비교적 저렴한 가격으로 구입할 수 있는 차이나 타운을 방물해 보세요. 차이나타운에서 이런 기념품들을 흥정하는 것도 색다른 재미있는 경험이 될 수 있습니다. 

 

Chicken Rice

2. 싱가포르 전통 음식 맛보기

차이나타운에서는 중국 음식 뿐 아니라 모든 종류의 싱가포르 음식 문화를 경험할 수 있습니다. 차도 가장자리에 있는 카페에 앉아서 과거에 온 듯한 느낌을 갖는 것도 멋진 경험이 될 것입니다. 천천히 쉬고자 하는 것이 아니라면 식당 이곳 저곳을 다녀보는 것도 좋습니다. 한 식당에서 전채 요리를 맛 보고 다른 식당에서 메인 메뉴를 맛보는 것입니다. 이곳의 식당에 관해 미리 조금 알아 보고 컨시어지에게 조언을 구하면 어떤 메뉴를 잘하는 제일 잘하는 식당이 어느 곳인지 알 수 있을 것입니다. 가격에 대한 부담없이 다양한 음식을 맛보기에 적합한 곳입니다. 

 

Tintin Shop Chinatown

3. 땡땡 샵 방문하기

싱가포르와 벨기에는 한참 떨어져 있지만 차이나타운에 있는 파고다 스트리트에소 공식 땡땡 샵을 만날 수 있습니다. 수집가가 아니더라도 에르제(Hergé’)의 인기 있는 캐릭터에 바치는 헌사와도 같은 이 가게를 둘러보는 것은 즐거운 경험이 될 것입니다. 아시아에 공식 샵이 5개가 되지 않는 점을 생각한다면 땡땡 샵을 방문할만한 가치는 충분합니다. 샵 오너 가브리엘과 이야기를 나누며 진기한 사실이나 재미있는 이야기를 듣게 될 수도 있습니다. 

 

Buddha Tooth Relic Temple & Museum

4. 볼아사 용화원 

당조 시대의 건축인 불아사는 석가의 치아가 보존되어 있다고 알려져 있는 곳입니다. 이 사원은 2005년 공식 개방되어 방문객들을 맞고 있습니다. 초와 향을 피우는 내부는 따뜻하고 화려한 분위기를 자아내며 친절한 직원이 있습니다. 사원에서 간단한 채식 식사를 하고 식사를 마친 후 기부를 할 수 있습니다. 불아사는 옛 힌두 사원과 아주 가깝습니다. 차이나타운에서 쇼핑과 식사, 문화적 경험을 모두 즐기실 수 있을 것입니다.

 

Sri Mariamman Temple

5. 스리 마리암만 사원

싱가포르가 문화의 용광로라는 증거는 차이나타운 중심에 있는 아름다운 힌두 사원에서 찾을 수 있습니다. 스리 마리암만 사원은 동인도회사가 싱가포르에 무역 기지를 세운 뒤 8년이 지난 1827년에 지은 싱가포르에서 가장 오래된 힌두 사원입니다. 이 사원은 몇 차례 복원되었지만 사원의 유산과 건축, 유풍은 처음의 모습을 보존하고 있습니다. 형형색색의 힌두교 신과 동물 조각상이 있는 고푸람(인도에 건설된 중세의 탑문. 힌두교 사원의 울타리에 돌로 쌓아 만들었고 위로 올라갈수록 좁아지면서 사각형을 이룸)을 놓치지 마십시오.